데님과 하이 주얼리가 만났을 때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일상적인 데님과 비일상적 하이 주얼리의 기묘한 조화::데님,하이 주얼리,데님 스타일링,시계,화보,액세서리화보,액세서리,엘르 액세서리,엘르,elle.co.kr:: | 데님,하이 주얼리,데님 스타일링,시계,화보

해진 디테일이 시선을 끄는 데님 베스트는 89만원, 같은 색감의 데님 롱스커트는 59만원, 모두 MM6. 볼드한 와이어 후프 이어링과 라운드 컷 다이아몬드 장식의 록 펜던트 네크리스, 조각적인 커팅의 스퀘어 브레이슬렛,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동그란 장식이 사랑스러운 하드웨어 볼 링들은 모두 가격 미정, Tiffany & Co. 최상의 정확성과 장식적인 아름다움을 지닌 랑데부 문 미디엄 워치는 1천9백만원대, Jaeger-LeCoultre.비대칭 실루엣이 파워플한 니트 스웨터와 데님 텍스처에서 힌트를 얻은 색감이 멋진 테일러드 팬츠는 가격 미정, 모두 Louis Vuitton. 기하학적 형태의 이어링과 옐로골드, 라피스 라줄리, 다이아몬드의 조화가 아름다운 네크리스, 대담해서 더욱 멋진 링들은 전부 선인장에서 영감받은 칵투스 컬렉션 제품으로 가격 미정, 모두 Cartier.별 모티프의 워싱이 펑키한 데님 블루종과 팬츠는 가격 미정, 모두 Givenchy. 뱀의 비늘에서 착안한 그래픽적 형태가 특징인 세르펜티 스킨 이어링은 4천5백만원대, 로마의 보도 블록에서 영감을 받은 건축적 패턴의 파렌티지 네크리스는 8천1백만원대, 화이트골드에 다이아몬드가 섬세하게 세공된 세르펜티 브레이슬렛은 2천2백만원대, 모두 Bulgari.니트 소재 크롭트 톱은 16만8천원, Happening. 절개가 독특한 데님 팬츠는 1백49만원, Vetements by Mue. 낭만적인 무드로 가득한 이어링은 1천5백만원대, 핑크골드 네크리스는 8백만원대, 오른손의 조각적인 브레이슬렛은 9백만원대, 어디든 잘 어울리는 링은 3백만원대, 왼손에 착용한 컬러 베리에이션이 절묘한 반지는 9백만원대, 모두 뻬를리 컬렉션으로 Van Cleef & Arpels.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베젤이 돋보이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여성용 워치는 2천만원대, Omega.로고 장식이 특징인 인디고 데님 팬츠, 나뭇잎과 리본에서 힌트를 얻은 펜던트 디자인이 사랑스러운 다이아몬드 화이트골드 네크리스, 화이트 세라믹 J12 그래피티 워치는 가격 미정, 모두 Chanel.러플 장식이 낭만적인 셔츠는 95만5천원, Stella McCartney. 클래식한 데님 팬츠와 와일드한 벨트는 가격 미정, 모두 Miu Miu. 터쿠아즈 카보숑과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네크리스는 1천1백만원대, 라피스 라줄리의 색감이 영롱한 네크리스는 7백만원대, 오른손의 라피스 라줄리 세팅 뱅글은 7백만원대,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링은 6백만원대, 왼손의 뱅글은 위부터 3백만원대, 오닉스가 특징인 뱅글은 6백만원대,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핑크골드 링은 3백만원대, 모두 포제션 컬렉션으로 Piag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