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트 옐로, 밝은 오렌지, 골든 피치 등 ‘비글미’ 가득한 미스치프 밍스, 6만9천원대 MAC.(차례대로)푸시아 레드, 피치 핑크, 라일락 퍼플에 ‘쿨’한 베이지까지. 지갑이 털려도 신상은 포기하지 않는 패피를 위한 패션 패나틱, 실버 펄, 선명한 터쿠아즈, 메탈릭 블루 섀도에 라이트 골드 하이라이터, 걸 크러시 유발자를 위한 록킨 레벨, 여성스러운 핑크 계열의 섀도와 하이라이터로 구성. 청순 가련 돋는 프리시 프린세스, 6만9천원대 모두 MAC.뉴트럴한 베이지와 골드 펄 감도는 브라운 섀도의 조화. 욕망의 화신을 위한 파워 헝그리, 6만9천원대 MA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