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미디어 <엘르>가 23일 정오 디지털 싱글 ‘끌리는 대로’ 발표 예정인 헨리의 B컷 화보를 공개했다.  올해 3월 ‘그리워요’, 4월 ‘사랑 좀 하고 싶어’ 2곡을 연속으로 선보이며 뮤지션으로서의 역량을 선보이고 있는 헨리. <엘르>가 7월호에 실린 본 화보 외에 추가로 공개한 두 장의 B컷에서 헨리는 평소의 밝고 명랑한 모습을 지우고, 섹시한 무드와 카리스마 있는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논현동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스태프들은 “역대급 헨리 화보”라고 입을 모았다는 후문.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헨리는 신곡 ‘끌리는 대로’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 "R&B 힙합을 무척 좋아하는데, 이번에 딱 좋은 노래가 나왔다. 특별히 언더 힙합 신에서 유명한 래퍼 나플라(Nafla)와 협업했다. 개인적으로 아는 사이는 아니었고 물어 물어 연결이 됐는데, 노래를 듣고는 가사랑 랩 파트 작업이 하루 만에 다 끝났다”라며 이번 디지털 싱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싱어송라이터로서 자신이 만드는 음악에 대한 진지한 생각도 엿볼 수 있었다. “어느 순간부터 내 경험과 생각들이 노래 안에 담겨야 된다고 느꼈다. 이제 내가 진짜 느끼거나 하고 싶은 얘기만 쓸 거라고 나 자신이랑 약속했다. 하고 싶은 대로, ‘끌리는 대로’ 하는 게 정답인 것 같다”라며 자신만의 음악 세계에 대한 포부를 전했다.  ‘음악 천재’ 헨리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7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 www.elle.co.kr에서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