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낮게 묶어 주세요

내추럴한 매력을 어필하는 로우 포니테일의 시대가 돌아왔다.

BYELLE2017.0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