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년 전 2월에 세상을 바꾼 사건 | 엘르코리아 (ELLE KOREA)

1918년 2월 6일, 영국에서 여성에게 참정권을 부여했다::넘버스,영국,참정권,선거,에멀린팽크허스트,여성,엘르,elle.co.kr:: | 넘버스,영국,참정권,선거,에멀린팽크허스트

1918년 2월 6일. 이 날짜는 기억할 만한 가치가 있다. 영국 의회가 30세 이상 여성에게 참정권을 부여한 역사적인 날이기 때문이다. 거꾸로 말하면 고작 100년 전까지만 해도 전 세계 대부분의 나라에서 여성에게 참정권을 주지 않았다. 여성운동가 에멀린 팽크허스트가 ‘Votes for Women’이라고 쓴 외투를 입고 투신을 시작으로 서프라제트(과격한 여성 참정권 운동가를 이르는 말)의 항의 시위가 벌어져 세계로 확산됐고, 이로 인해 미국 역시 1920년부터 여자도 투표권을 갖게 됐다. 세상을 바꾸는 것은 언제나 행동하는 자들의 몫이다. 현재의 우리도 마찬가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