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점 저격수, 컬러 코렉터 | 엘르코리아 (ELLE KOREA)

핑크, 민트, 옐로, 라벤더 등 형형색색의 컬러로 얼굴의 다양한 결점들을 보완해주는 컬러 코렉터, 이렇게 활용해보세요! ::파스텔,파스텔컬러,컬러,컬러코렉터,컬러코렉팅,화장품,컬러보정,피부보정,뷰티,엘르,elle.co.kr:: | 파스텔,파스텔컬러,컬러,컬러코렉터,컬러코렉팅

핑크, 민트, 옐로, 라벤더 등 형형색색의 컨실러로 피부 결점을 감추는 컬러 코렉팅. SNS를 중심으로 광대 컨투어링(Clown Contouring)이 유명세를 타기 시작하며 관련 제품들이 쏟아져 나왔다. 이에 도전정신을 발휘, 칙칙함을 감춰준다는 피치 컬러 컨실러를 눈가에 발라보았다. 결과는 대참사! 오렌지빛이 돌면서 되려 눈이 퀭하게 보이더라! “회색빛의 다크서클은 오렌지색으로 보정할 수 있지만, 푸른 기가 도는 다크서클은 자칫 어두워 보일 수 있어요. 핑크색만 사용하거나 핑크에 피치를 믹스하는 게 좋죠.” 멥시 신애 원장이 충고했다. 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이 제안하는 컬러 코렉팅 기본 공식은? 학창시절에 배운 색상환 표를 교본으로 삼을 것. 색상환 반대편의 보색, 예를 들면 붉은 트러블은 그린을, 노란 기는 퍼플을 사용하면 컬러가 서로 중화되며 투명하고 화사한 피부 톤이 연출된다. 마지막 블렌딩 단계는? 평소에 바르는 파운데이션을 스펀지에 소량 믹스해 볼 것. 전문가들이 입을 모아 말하는 실패 확률 제로 팁 되시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