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나영이 패션 미디어 <엘르> 12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고즈넉한 프랑스 남부의 한 고성을 배경으로 진행된 촬영은 이나영 특유의 분위기와 몽환적인 눈빛이 완벽하게 어우러져 그녀만의 화보가 완성되었다. 이나영은 화보를 촬영하는 내내 사진 한 컷에도 신중을 기하며 진지하게 고민을 하고, 스태프들과 의견을 나누며 완성도 높은 화보를 선보였다.  이나영은 이번 화보에서 발생한 수익금 전체를 독거노인을 위한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신비로운 분위기와 몽환적인 눈빛의 그녀, 이나영의 커버 화보는 <엘르> 12월호에서 만날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