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브랜드 이딸라가 세상에 나온 지 135년 만에 처음으로 아시아를 위한 식기를 출시했다. 한국 식문화에 맞춘 한식기 ‘떼에마띠미’ 컬렉션이다. 이딸라의 베스트셀러인 ‘떼에마’ 컬렉션에 한국미를 더했다. ‘컬러만이 유일한 장식’이라는 이딸라의 철학과 한국의 여백미가 우아하게 어우러진다. 이번 컬렉션은 밥그릇, 국그릇, 찬기 등 총 5종으로 보고만 있어도 소담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