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처럼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질투의 화신> '심멎남’으로 변신한 배우 고경표의 조각 같은 화보::고경표, 배우고경표, 고경표화보, 질투의화신, 드라마질투의화신, 고정원, 이화신, 표나리, 7년의 밤, 영화7년의밤, 엘르, 엘르10월호, elle, elle.co.kr:: | 고경표,배우고경표,고경표화보,질투의화신,드라마질투의화신

패션 미디어 <엘르>는 최근 SBS ‘질투의 화신’의 고정원으로 여성들의 심장을 두드리고 있는 배우 고경표의 조각 같은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진행된 화보 촬영장에서 고경표는 다크 네이비 터틀넥부터 그레이 니트까지 다양한 의상을 자유롭게 소화해내며 댄디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그는 과감한 포즈와 그윽하면서도 깊은 눈빛연기로 보는 이들을 자동 흡수하는 화보 컷을 완성 했다. 최근 SBS ‘질투의 화신’에서 이화신(조정석)의 절친이자 매너 있고 따뜻한 재벌 3세 고정원 역을 맡으며 대한민국 여성들의 심장을 뒤흔들고 있는 그는 표나리 (공효진)을 향한 지고 지순한 사랑 연기를 펼치는 중이다. 화보 촬영에 이어진 인터뷰에서 그는 고정원 역에 대해 “확고한 신념을 가지고 사는 자수성가형재벌이에요. 내공 있는 자의 여유로움이 풍기죠. 하지만 내면엔 외로움이 가득해요. 진부하지 않은 캐릭터라 더 정이가요” 라며 작품과 배역에 대한 애정 어린 마음을 표했다. 이어, 고경표는 생활연기의 달인 조정석과 공효진과의 삼각 관계에 대해 “공효진 선배를 보고 있으니까 자연스럽게 되던데요. 효진 선배의 미소나 눈빛이 상대방을 참 설레게 하거든요. 사람들이 왜 ‘공블리’라고 하는지 알겠더라고요”라고 덧붙여 드라마와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 시켰다. 한편, 2017년 개봉 예정인 정유정 작가의 소설과 동명 영화 ‘7년의 밤’에서 고등학생 서원 역을 위해 독하게 다이어트를 했다는 고경표는 소름 돋는 연기력으로 <질투의 화신>과는 또 다른 색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로코’ 드라마의 신흥 강자 고경표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