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척'하지 않는 최우식

BYELLE2016.08.02
꾸미지 않은 모습, 밝고 자유로운 기운이 매력적인 스물 일곱 최우식. 소년처럼 깔깔대며 웃고 은근히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지닌 최우식과의 유쾌한 시간.

Keyword

Credit

  • FILM MAKER 손정민
  • EDITOR 김아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