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소자리는 순수한 러브스토리의 주인공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지금껏 연애를 두려워해온 염소자리라면 연애의 참맛을 깨닫게 된다::별자리,여름별점,염소자리,운세,엘르,elle.co.kr:: | 별자리,여름별점,염소자리,운세,엘르

염소자리(12월 22일~1월 19일)금지된 것에 대한 갈망과 쟁취, 그리고 복잡하게 얽히는 관계…. 사랑이 지닌 이런 면모 때문에 규칙을 지키는 일이 무엇보다 소중한 염소자리가 사랑을 불신하게 되는 건 아닐까? 그러나 진정한 사랑은 야망보다 마음을 움직이는 순수함을 따른다. 돈이나 지위로 살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아무리 규칙을 정해도 머리가 아니라 마음을 따르는 것이 사랑이라는 것을 염소자리도 깨달아야 한다.다소 고리타분한 염소자리의 사랑관을 바꿔줄 상대가 7월과 8월 중에 나타난다. 그의 유연한 연애 스타일에 겁먹을 수도 있지만 염소자리를 아주 잘 알고 있는 친구가 곁에서 응원하고 지켜봐 준다. 사랑에 대해 보수적이었던 염소자리의 가치관을 깨트려야 하는 새로운 만남이 과연 옳은지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된다면 ‘그래도 된다’고 격려해 주는 친구의 조언에 귀 기울이자.갈팡질팡하던 마음은 9월에 정리된다. 자신의 가치관으로 엄격하게 세워둔 사랑의 기준도 그 사이 훨씬 넓어져 있다. 그래서 과연 행복해졌을까? 당연히 그렇다! 지금껏 경험해 보지 못한 연애의 짜릿함과 불타는 로맨스가 사랑에 대한 불신을 완벽하게 날려줄 거다. 염소자리가 사랑에 대해 품고 있는 클래식한 가치에 순수한 열정, 솔직한 자기표현을 더해 낯선 연애의 즐거움을 받아들인다면 보다 완벽한 사랑을 경험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