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이드 시크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보호 시크라는 트렌드 아래 다시 한 번 재생 된 스웨이드 액세서리.::스웨이드,스웨이드 부츠,스웨이드백,가방,부티,오픈토,트렌드,슈즈,부츠,쇼핑,액세서리,엘르 액세서리,엘르,elle.co.kr:: | 스웨이드,스웨이드 부츠,스웨이드백,가방,부티

레이스업 사이하이 부츠는 가격 미정, Jimmy Choo. 프린지 장식의 오픈 토 부티는 1백28만원, Chloe. 소박한 이미지의 메신저 백은 49만5천원, Michael Michael Kors.1970년대에 대한 향수는 보호 시크라는 트렌드 아래 다시 한 번 재생되었다. 자연스럽고 꾸미지 않은 본래의 아름다움에 집중하던 시대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스웨이드 액세서리는 그 출발처럼 튀지 않고 은은한 매력을 발산한다. 부담 없는 ‘흔녀(흔한 여자)’같은 이미지이지만 시간을 두고 살펴보다 보면 어디에나 잘 어울리고 편안하며 자꾸만 만지고 싶은 부드러운 촉감에 사로잡히고 마는 치명적인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