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을 품다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비비드한 옐로부터 다홍에 이르기까지. 한 가지 컬러로 정의되지 않고 봄처럼 은근하게 다가온 선셋 컬러들.::비비드,오렌지,옐로우,노란색,주황색,섯셋,노을,컬러,컬러풀,레드,아이템,패션,트렌드,엘르,elle.co.kr:: | 비비드,오렌지,옐로우,노란색,주황색

1 크리스털이 반짝이는 옐로 컬러 볼 이어링은 가격 미정, Dior.2 다양한 오렌지 컬러가 한데 모인 빅 프레임의 선글라스는 38만원, Optical W.3 실내 분위기를 바꿔줄 비비드한 오렌지 컬러 조명은 40만원, Gubi by Rooming.4 비즈 장식을 더한 오간자 드레스는 가격 미정, Miu Miu.5 노을 지는 하늘을 연상시키는 그러데이션 톱은 99만원, Missoni.6 비비드한 오렌지 컬러 스트랩 샌들은 가격 미정, Christopher Kane.런웨이에 석양이 깔렸다. 시즌마다 선보이는 오렌지 톤이지만 이번 시즌은 으레 등장했던 상큼 발랄한 오렌지가 아닌, 해질 무렵의 노을 진 하늘처럼 한 가지로 표현할 수 없는 무르익은 선셋 컬러가 키 컬러로 자리 잡았다. 블루걸, 스포트막스 컬렉션의 비비드한 옐로, 페라가모와 에르메스 컬렉션의 한눈에 석양이 떠오르는 다홍빛 드레스 등 취향에 따라 선택의 폭도 넓다. 한 가지 컬러만 선택하기 어렵다면 프라발 구룽 컬렉션을 참고해 그러데이션 룩으로 연출해 볼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