듬직한 개와 나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따스한 온기를 지닌 순수하고 듬직한 대형 반려견들과 오버사이즈 코트를 나눠 입었다. 자신보다 당신을 더 사랑하는 이 아름다운 생명체의 눈망울이 말을 건넨다. ‘좋아해, 사랑해, 언제나 포근하게 안아줘.’::화보,패션화보,반려견,강아지,펫셔니스타,펫,엘르,elle.co.kr:: | 화보,패션화보,반려견,강아지,펫셔니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