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핫 아이템 컬렉션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언제나 입을 옷은 없고, 옷장은 좁고, 돈은 한정돼 있으며, 사고 싶은 것은 많다. 가을이 깊어가는 10월, 2009 F/W 시즌을 스타일리시하게 나기 위한 쇼핑을 계획하고 있다면 주목하시라. <엘르>의 심미안으로 머스트 해브 아이템들을 꼼꼼히 리스트업했으니. 그 중에서도 지난 시즌보다 한층 블링블링해진 바이커 재킷과 파워풀한 리틀 블랙 드레스, 남성복에서 훔쳐온 듯한 테일러드 팬츠는 이번 시즌 옷장 속에 꼭 하나쯤 구비해 두면 좋을 베스트 아이템이다. 또 이브닝 드레스보다 수트와 캐주얼 웨어에 더 잘 어울리는 데이 클러치백과 장식적인 효과가 출중한 체인 백, 터프해서 더 매력적인 버클 부츠와 허벅지까지 이르는 ‘핫’한 사이하이 부츠는 지금부터 F/W 시즌이 막을 내릴 내년 3월까지 트렌드 예상 기후표에 맑음 표시가 연이어 그려진 액세서리 아이템이니 눈 크게 뜨고 주목할 것. <엘르>가 엄선한 2009 F/W 머스트 해브 아이템 16! |

1 양쪽으로 두 개씩 잡힌 주름이 낙낙하고 편안한 실루엣을 완성한다. 19만8천원, 오즈세컨2 테일러드 팬츠는 지난 시즌에 비해 실루엣이 한층 정제된 것이 특징이다. 가격 미정, 모그.3 리본 장식 벨트로 여성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물론 탈부착 가능하다. 가격 미정, 하니 와이.4 허리 양옆에 장식된 실버 체인이 포인트. 펌프스보단 앵클 부츠가 제격이겠다. 가격 미정, 블루마린.5 스트레이트 실루엣의 그레이 울 팬츠는 2009 F/W 시즌을 위한 베이식 아이템. 17만8천원, 해지스 레이디스.6 메탈릭한 느낌이 가미돼 포멀한 스타일부터 록 시크 스타일까지 활용 가능. 가격 미정, 카이아크만.7 살짝 낙낙한 실루엣의 그레이 배기 팬츠. 블랙 라이더 재킷부터 박시한 보이프렌드 재킷까지 어떤 아우터와도 잘 어울린다. 25만8천원, 데코. 1 박시한 셔츠는 배기 팬츠부터 레깅스까지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해 더 매력적. 22만5천원, 시스템. 2 비대칭적인 커팅의 부티. 가격 미정, 코치. 3 활용도 높은 낙낙한 사이즈의 블랙 백. 팬츠 수트를 즐기는 직장 여성에게 제격. 가격 미정, DKNY. 4 이번 시즌 꼭 구비해야 할 액세서리, 퍼 스카프. 가격 미정, 나인식스 뉴욕. 5 빅 사이즈 다이얼 멋스러운 워치. 가격 미정, 마이클 코어스 by 포실 코리아. 6 탈부착 가능한 퍼 디테일이 실용적인 바이커 재킷. 138만원, 질스튜어트. 7 짙은 브라운 컬러는 F/W 시즌에도 잘 어울린다. 가격 미정, 홀릭스.*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10월호를 참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