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트렌드 월드로 안내하는 키워드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드디어 시작된 뉴 쇼핑 시즌! 그렇다면 먼저 키 트렌드를 파악할 것. 우선 알렉산더 왕과 발맹의 후광은 계속될 전망이며 365일 편안한 이자벨 마랑 또한 반드시 기억해야 할 컬렉션이다. 특히 담백한 시선으로 여성의 옷을 제작하는 피비 파일로식 셀린 효과는 기대해볼 만하다. 빈티지 무드를 스트리트 룩으로 잘 소화하는 브릿 걸과 레이스를 무기로 삼은 롤리타, 뉴 아이콘으로 떠오른 픽시 로트가 뉴 트렌드 월드로 안내하는 키워드. 여기에 탐나는 남성 아이템도 준비했으니 <엘르>와 함께 즐겁고 풍성한 쇼핑 타임을 즐겨 보기를! :: 다이앤 폰 퍼스텐버그, AB+ by 수퍼노말, 리바이스, 에고이스트, 더 지크, 블루마린, 화려한, 여성스런, 럭셔리한, 엘르, 엣진, elle.co.kr :: | :: 다이앤 폰 퍼스텐버그,AB+ by 수퍼노말,리바이스,에고이스트,더 지크

1 어깨에 힘을 잔뜩 준 심플한 블랙 원피스는 발맹 컬렉션이 유행시킨 대표 아이템. 14만9천원, 잇미샤.2 단순한 디자인이지만 룩에 힘을 실어주는 귀고리. 가격 미정, 다이앤 폰 퍼스텐버그.3 뱀피 프린트의 글래머러스함을 살려주는 미니멀한 디자인의 뱅글. 가격 미정, AB+ by 수퍼노말.4 블링블링한 크리스털 프린트를 덧입은 티셔츠라면 평범한 진에 매치해도 특별해질 것 같다. 8만8천원, 리바이스.5 스팽글 위에 시폰 소재로 섬세하게 레이어드된 보디컨셔스 드레스 25만8천원, 에고이스트.6 황홀한 반짝임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빈티지 브로치. 가격 미정, 더 지크.7 굵직한 스트랩과 부러질 듯 아찔한 굽이 멋스러운 조화를 이루는 하이힐. 가격 미정, 블루마린.8 크기는 작아도 묵직한 무게감에 놀랄지도 모른다. 다양한 큐빅 스톤으로 고급스러우면서도 화려한 클러치백. 가격 미정, 랑방 컬렉션.9 티어드 스커트처럼 보이는 패턴으로 화려함을 극대화한 스팽글 미니스커트. 62만원, 페이스 커넥션.*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2월호를 참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