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동적이고 에너제틱한 감성의 노래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에비수의 09 F/W 모델로 역대 최고의 광고 비주얼을 선보였던 유노윤호. 10 S/S에도 유노윤호의 촬영은 계속되었다. 에비수의 오리엔탈 무드에 유노윤호의 에너제틱한 감성이 만나 그림 같은 화보를 만들어 내던 촬영현장에서 포착한 모습들.::유노윤호, 정윤호, 동방신기, 데님 팬츠, 화보, 2010 S/S, 에비수, 엘르, 엣진, elle.co.kr:: | ::유노윤호,정윤호,동방신기,데님 팬츠,화보

“안녕하세요~ 정윤호입니다.”라며 인사를 건네고 곧바로 촬영에 몰두 하는 유노윤호. 연기자로 혹독한 첫 도전을 마치고 나서 그런가 부쩍 커버린 느낌이었다. 컨셉 시안을 요리저리 살펴보고, 촬영 컷하나 하나 모니터도 꼼꼼히 하는 모습을 보니 이제 아이돌이라고 부르기가 어색할 정도. 촬영 후반부에 접어들어서도 지친 모습 하나 없이 노래까지 흥얼거리며 분위기를 이끌어갔다. 프로라면 당연한 일이겠지만 기본적인 것조차도 쉽게 지나칠 수 있는 법이니까. flashObject2('winTop','/elle/svc/elle_admin/etc/Sub_Video_Player.swf', '100%', '320', 'flvpath=rtmp://movie.atzine.com/vod/REPOSITORY/2010/01/29/MOV/SRC/01AST022010012971172013410.FLV',','transpar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