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런웨이 > 오트쿠튀르

2013.09.24.TUE

2013 F/W 오트쿠튀르 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 2013 F/W 오트쿠튀르Jean Paul Gaultier Haute Couture

마치 물랭루주의 농염한 쇼를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장 폴 고티에는 이번 시즌에도 ‘앙팡테리블’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과시했다. 쿠튀르다운 쇼가 종말한 것 같은 시대에 그의 컬렉션 무대는 ‘쇼의 맛’이란 바로 이런 것이라는 향수마저 불러일으킨달까. 오프닝 뮤직 느낌 그대로 장 폴 고티에의 이번 오트 쿠튀르 테마는 ‘핑크 팬더’. 영화 <포이즌 아이비> 속의 알리사 밀라노, <캣우먼>의 할 베리 등 어딘지 위험하고 도발적이며 섹시한 발톱을 감추고 있는 악녀들의 모티프들이 쏟아져 나왔다. 슬릭한 실루엣, 허리를 잔뜩 조이는 벨티드 코트 등 고티에 특유의 극적인 테일러링이 단연 돋보였다.

 ̺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