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런웨이 > 밀라노컬렉션

2013.08.07.WED

2013 F/W 밀라노컬렉션 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 2013 F/W 밀라노컬렉션Bottega Veneta

패션계의 신경질적인 날카로움이 아닌, 토마스 마이어만의 부드러운 우아함은 이번 시즌에도 이어졌다. 기존의 회화적인 아트 프린트는 눈에 띄게 사라졌고 한 편의 필름 누아르적인 스타일이 지배적이었다. 블랙 컬러를 주조로 부드럽게 떨어지는 실루엣과 한껏 부푼 헤어스타일, 버건디립은 40년대의 여배우를 꼭 닮아 있었다. 보디라인을 따라 자연스럽게 흐르는 형태에 리본 디테일 혹은 턱 장식을 이용해 볼륨감을 적절히 사용하며 완벽한 레트로 여배우를 환생시켰다.::밀라노,컬렉션,보테가베네타,디자이너,패션쇼,f/w2013,엘르,엘르걸,elle.co.kr::

2013 F/W 밀라노컬렉션

 ̺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