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와 바다 위에서

산은 멀어지고 마음은 바다처럼 깊어지는 곳에서도 용기 있게 나아가는 멋진 남자, 정용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