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와 바다 위에서

2017.11.23. THU

산은 멀어지고 마음은 바다처럼 깊어지는 곳에서도 용기 있게 나아가는 멋진 남자, 정용화.

CREDIT

FILM MAKER 목정욱
EDITOR 김영재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12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