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엘르토크 > 엘르패션위키

2014.03.19. WED

모노크롬 룩(monochrome look)

모노크롬 룩이란 화려한 컬러를 사용하는 대신 블랙과 화이트 컬러의 대비로 룩을 연출하는 것을 말한다. 또 스트라이프, 체크, 트리밍 라인, 블럭 등의 기법으로 룩을 완성할 수도 있다. 단조롭고 미니멀한 느낌을 주기에 좋은 룩이지만 최근 플레어 스커트나 블룸 블라우스 등 다양한 의상에 모노크롬 스타일이 활용되면서 섹시한 여성의 이미지나 레이디 라이크 무드의 러블리 걸로도 변신할 수 있다.

 

 

 

모노크롬 룩을 재미있게 풀어낸 디자이너로는 모스키노를 빼고 이야기 할 수 없다. 블랙과 화이트만으로 스트라이프와 격자무늬를 연출, 위트있는 스타일을 선보였다. 광택 있는 원단이나 스커트 자체를 테슬장식처럼 절개한 디자인은 모노크롬 룩에 재미를 한 층 배가 시켰다. ‘마크제이콥스는 의상뿐 아니라 가방과 모자 등 액세서리까지 모노크롬 스타일로 디자인해 런웨이를 깜찍하고 재미있는 요소들로 가득 채웠다. ‘DKNY’발렌시아가컬렉션은 좀 더 여성스러운 롱 기장의 드레스와 팬츠를, ‘프라다알렉산더 왕은 스포티한 무드를 모노크롬 룩에 녹여 냈다   

 

 

 

블랙과 화이트는 부담스러운 컬러 스타일링이 두려운 패피들에게 도전해보기 쉬운 컬러다. 특별히 어울리지 않는 사람이 없다는 것도 한 장점. 또 컬러가 가진 특유의 모던한 느낌은 대충 입어도 세련된 느낌을 줄 수 있다. 최근 스트리트의 패피들은 체크나 스트라이프를 이용해 모노크롬 룩을 연출하는 것을 자주 볼 수 있으며 도트 무니도 인기 있는 패턴이다. 만약 모노크롬 스타일에 처음 도전하는 패피라면 화이트나 블랙 한가지만 선택, 룩의 컬러를 통일하고 바둑판 무늬나 스트라이프 패턴을 활용한 힐이나 모자, 혹은 네크리스로 포인트를 줘도 충분히 멋스러울 수 있다.  

 

 

 

 

CREDIT

*ell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