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9.01.17. THU

RAY OF LIGHT

길 위에 선 양세종

양세종의 마음에는 답이 쉽게 보이지 않는 질문이 가득하 다. 그러나 다행히도 그 안에는 한 줄기 빛이 존재한다. 앞에 놓인 길을 비추는 밝고 뚜렷한 광선이.

양세종,양세종화보,양세종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2월호


양세종,양세종화보,양세종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2월호


배우 양세종이 화보 촬영을 위해 패션 매거진 <엘르>와 만났다. 저소득층 자녀를 지원하는 독서 캠페인 ‘굿리드(Good Read) 캠페인’을 위한 화보 촬영을 <엘르>와 함께하기로 한 것. 양세종은 캠페인 도서로 이탈리아 작가 알렉산드로 바리코의 소설 <이런 이야기>를 선택했다.


서정적이고 섬세한 소설의 분위기를 담아 진행된 화보 촬영 현장에서 양세종의 직접 책의 한 구절을 낭독하기도 했다.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좋은 대본은 좋은 책과 비슷하다. 읽으면 정화가 된다. 여행 때 챙겨 간 시나리오가 너무 좋아 비행기 안에서 펑펑 운 적도 있다”고 답했다. ‘만능 알바생'으로 활약 중인 예능 <커피프렌즈> 출연에 관해 묻자 “정말 재미있었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하니 시간이 빨리 가더라. 제작진이 어떤 연출도 요구하지 않아서 그냥 제 모습을 다 보여 드리고 온 것 같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굿리드 캠페인’의 수익금은 저소득층 아이들의 교육 및 급식 지원에 기부 될 예정이며, 캠페인 도서는 18일부터 주요 인터넷 서점 및 오프라인 서점에서 판매된다.


최근 JTBC <나의 나라>에 주연으로 발탁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양세종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2월호<엘르> 웹사이트 (www.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에디터 이마루
사진 김선혜
스타일리스트 지상은
헤어 정선이
메이크업 강윤진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2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