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8.12.18. TUE

THE GREAT

‘갓혜수’의 매혹적인 카리스마!

‘갓혜수’의 매혹적인 카리스마! 김혜수가 장식한 <엘르> 1월호

 김혜수,김혜수화보,김혜수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1월호


김혜수,김혜수화보,김혜수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1월호


김혜수,김혜수화보,김혜수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1월호


김혜수,김혜수화보,김혜수엘르화보,엘르화보,엘르1월호


의미 있는 흥행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의 히로인 김혜수가 <엘르> 2019년 신년호 커버를 장식했다.


오랜만에 패션 매거진의 러브콜에 응한 김혜수의 이번 화보 촬영은 서울 시내 한 호텔의 펜트하우스에서 진행됐다. 6시간 남짓 진행된 촬영에서 김혜수는 자연스러운 매력이 묻어나는 흑백 사진부터 레드 립을 칠한 강렬한 분위기의 화보까지 다채로운 컷을 완성했다. 특히 공개된 커버에서 그레이 슈트를 입고 창가에 기댄 김혜수는 깊은 눈빛과 여유로운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연기와 인생에 대한 솔직하고 심도 깊은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국가부도의 날>에서 원칙을 갖고 일하는 주인공 한시현을 연기하면서 본인을 돌아보게 됐다는 그는 “더 좋은 어른, 성숙한 어른으로 살아가는 게 어떤 것인지, 언제부터인가 늘 고민하고 염두에 두고 있는 것인데 좀 더 깊게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얼마 전 청룡영화제에서 한지민의 수상 소감을 들으며 눈물을 보였던 김혜수는 동료 배우들에 대한 남다른 연대감을 전하기도 했다. “선배가 후배를 격려해주는 차원이 아니라, 나를 바라보는 거 같은 마음이 사실 더 크다. 그걸 해내기가 얼마나 고통스러운지 나는 잘 아니까. 그런 강렬한 유대감, 연대감이 생길 수 밖에 없다. 어느 순간부터 그런 마음을 용기 내서 표현하게 됐다.”


‘최고’란 수식에 걸 맞는 품위와 태도를 지닌 배우 김혜수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월호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에디터 정장조, 김아름
사진 김영준
스타일리스트 정윤기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1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