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8.04.19. THU

THE WHOLE NEW WORLD NCT 127

9명이 뭉쳤다 NCT 127

궁극의 아이돌, 유기적으로 움직이는 완전체 NCT에서 NCT127을 구성하는 아홉 명은 꽤 규칙적이고 명확하게 움직인다. 서울의 경도를 의미하는 ‘127’에서 시작한 NCT 127은 지금 이 도시에서 청춘을 만끽하는 중이다

NCT127,NCT127화보,NCT127엘르화보,엘르5월호


NCT127,NCT127화보,NCT127엘르화보,엘르5월호


NCT127,NCT127화보,NCT127엘르화보,엘르5월호


NCT 127 완전체 9명이 <엘르> 5월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NCT 전원이 참여한 앨범 <NCT 2018 EMPATHY>의 수록 곡 ‘TOUCH’ 활동과 더불어 일본 데뷔 쇼케이스까지 마친 NCT 127은 바쁜 스케줄 속에 진행된 화보 촬영에도 여유롭고 진지한 태도로 임했다.

강렬한 퍼포먼스가 돋보였던 NCT 127의 이전 곡과 달리 밝은 분위기의 ‘TOUCH’로 활동하고 있는 소감에 대해 묻자 멤버 재현은 “처음 듣는 순간 너무 좋은 곡이라는 것에 멤버 모두가 동의했다. 그 여느 때보다 즐거운 분위기에서 활동 중이다.”라며 곡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막내인 해찬은 “형들의 귀여운 모습을 많이 본 것 같다”며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 

<NCT 2018 EMPATHY> 활동이 어땠느냐는 질문에 리더 태용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NCT가 어떤 팀인지 보여드릴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자신감을 비쳤고, 마크 역시 “멤버들의 아티스트적인 면모를 봤다. 우리가 성장하고 있다는 것에 대한 확신이 생겼다”고 소감을 밝혔다.

태용, 태일, 쟈니,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 9명으로 구성된 NCT 127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5월호와 <엘르> 웹사이트(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사진 박현구
에디터 이혜미, 이마루
스타일리스트 임승은
헤어 한송희 (BIT&BOOT)
메이크업 안성은 (BIT&BOOT)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5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