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8.02.22. THU

SAY IT LOUD

안영미, 셀럽의 섹시함

안영미는 <엘르>가 만난, 한국에서 가장 섹시하고 대범한 여자 중 하나다. 셀럽파이브와 마돈나 그리고 섹스와 오르가슴, 젠더 이슈에 대한 그녀와의 거침없는 대화

안영미,안영미화보,안영미엘르화보,엘르3월호


안영미,안영미화보,안영미엘르화보,엘르3월호


최근 셀럽파이브 활동과 라디오 및 팟캐스트 진행을 병행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안영미가 패션 미디어 <엘르> 3월호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보는 대범하고 섹시한 안영미의 매력을 살리는 데에 집중했다. 80년대 마돈나를 오마주한 화보 촬영 내내 안영미는 특유의 호탕한 웃음을 발산하며 현장의 분위기를 주도했다.
 
현재 안영미는 빅사이즈 모델 김지양과 함께 팟캐스트 <귀르가즘>을 진행 중이다. 성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하는 팟캐스트를 시작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젊은 남녀가 연애나 섹스에 관해 고민을 털어놓을 만한 곳이 많지 않다. ‘19금’ 개그가 웃기는 게 목적이었다면 <귀르가즘>의 취지는 그 이야기를 들어주겠다는 것” 이라고 답했다.
 
애인으로서 안영미의 매력을 묻자 “계산하지 않는다. 서로 호감을 가졌다는 가정 하에서 좋아한다는 내 마음을 감출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연애 팁을 전하기도 했다.
 
MBC 표준FM <안영미, 최욱의 에헤라디오>를 진행하며 디제이로서도 활약 중인 안영미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3월호와 <엘르> 웹사이트(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사진 정지은
에디터 이마루
스타일리스트 지헤(SOO STYLE)
헤어 이일중
메이크업 서은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3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