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7.08.25. FRI

NEW FACE

시선 강탈, 우도환

아무 말 하지 않아도 눈길이 머문다. 기억에서 쉽게 지워지지 않는다. 한 번 들여다보면 오래도록 보고 싶어진다. 세상의 시선에 클로즈업된 우도환의 얼굴

우도환,우도환화보,우도환엘르화보,엘르9월호


우도환,우도환화보,우도환엘르화보,엘르9월호


특급 신예로 떠오른 배우 우도환의 화보가 공개됐다.


드라마 <구해줘>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는 우도환은 최근 패션 미디어 <엘르> 9월호에서 화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우도환은 시선을 압도하는 날카로운 눈빛으로 흡입력 있는 비주얼을 완성했다. 특히 우도환은 화보 컨셉에 맞게 능숙하게 포즈를 취하고 디테일한 표정 연기를 선보이며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

드라마 <구해줘>에서 카리스마적인 매력과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우도환은 "예전부터 교복 연기, 츤데레 캐릭터, 액션 연기를 하고 싶다고 이야기했는데 <구해줘>를 통해 다 했어요."라고 말한 데 이어 "지금 연기하고 있는 캐릭터에는 제가 배우로서 하고 싶은 것뿐 아니라 사람들에게 자신 있게 보여줄 수 있는 모습도 다 담겨 있어요."라고 말했다.


이어 우도환은 "제 좌우명이 '실패해도 괜찮으니 후회 없이 살자'였는데 <구해줘>를 촬영하면서 '다 같이 행복하자'로 바뀌었어요.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이 이 작품을 통해 행복해졌으면 좋겠어요."라며 첫 주연작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치명적인 눈빛이 돋보이는 우도환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8월 21일 발행한 <엘르> 9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 www.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PHOTOGRAPHER 채대한
EDITOR 김영재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9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