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5.09.18. FRI

KEEP ON KEEPING ON

진짜 사나이로 돌아온 배우 '송중기'

제대 후 첫 근황 인터뷰, 생애 가장 설렜던 조인성, 이광수와의 남자들의 여행 비하인드 스토리!

송중기,태양의후예

 

송중기,태양의후예

 

패션 매거진 <엘르>는 배우 송중기의 제대 후 첫 근황 인터뷰와 패션 화보를 <엘르> 10월호 단독으로 진행했다. 제대 후 <태양의 후예>로 작품 활동을 시작한 그는 김은숙 작가의 멜로에 곁들여진 휴먼 스토리에 반해 이 작품을 선택했다고. 그는 성격이 비슷해 “호흡이 잘 맞다. 잘 통한다”며 상대배우 송혜교와의 환상적인 호흡도 고백했다. 오히려 주변 스태프들이 “멜로해야 하는데 너무 친해진 거 아냐?”라며 우스개 소리를 할 정도라고.

 

“감기 한 번 안 걸리고 잘 지냈어요”라며 말문을 연 송중기는 입대 전 ‘두 가지 겁’이 있었지만 술친구인 손현주의 조언에 힘입어 그 두려움을 극복하고 긍정적인 마인드로 군 생활을 할 수 있었다는 그는 “정말 어디 놀러 가서 좋은 에너지를 얻고 온 느낌이에요.” 라며 지난 재충전의 시간을 전했다. 전역 후에는 조인성의 제대 선물이었던 태국여행을 조인성, 이광수와 다녀오기도 했는데 “지금까지 가장 설렜던 여행이었다”며 남자들과 함께 한 여정의 특별함을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군 복무 당시 연애정보 프로그램에 나오는 드라마, 영화 촬영장을 보며 가슴이 떨렸다는 그는 조바심을 누르고 천천히 작품에 들어갈 예정이었으나 <태양의 후예>의 대본을 본 순간 영화로 복귀하고 싶었던 바람, 서두르지 말아야겠다는 다짐을 뒤엎었다. 결국 “내 건 따로 있구나”라는 생각을 했다는 그는 평소 좋아하던 코오롱스포츠 광고의 주인공이 되어 활동 중이며 곧 해외 파병군인 팀장 유시진이 되어 달달한 사랑 이야기에 끈적한 동지애와 안타까운 사연들이 곁들여져 있는 휴먼 스토리로 곧 브라운관에 복귀할 예정이다.


배우 송중기의 제대 후 첫 인터뷰와 화보 메이킹 필름은 <엘르> 10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EDITOR 채은미, 주가은
PHOTOGRAPHER 조선희
STYLIST 김이민지
HAIR STYLIST 이혜영
MAKEUP ARTIST 김지현
DIGITAL DESIGNER 오주희

자세한 내용은
엘르디지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