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파파라치

2017.01.13. FRI

ON THE SLOPE

키스 신 말고 ‘스키 신’ Ⅰ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슬로프에서의 스키 신

1946

Mr & Mrs Gary Cooper, Jack Hemingway, Ingrid Bergman & Clark Gable

*

왼쪽부터 개리 쿠퍼의 부인, 잭 헤밍웨이, 잉그리드 버그만, 개리 쿠퍼, 클라크 게이블. 스웨터를 바지 속으로 말끔하게 넣어 귀족적으로 입은 쿠퍼 부부, 위트 있는 1945 프린트의 스웨터를 매치한 헤밍웨이, 어깨가 넓고 허리가 잘록한 블루종을 매치한 잉그리드 버그만과 클라크 게이블의 각기 다른 스키 룩이 근사하다. 화려한 라인 업이 돋보이는 슬로프 신이 펼쳐진 곳은
미국 아이다 호의 선 밸리. 해군 주둔지로 쓰이던 선 밸리가 그해 가을, 대중에게 개방되자 주로 유럽에서 스키를 즐겼던 할리우드 셀러브리티들이 가장 먼저 모여들기 시작했다. 1946년에는 헐렁한 핀턱 팬츠와 블루종 혹은 스웨터를 매치한 투피스 스타일이 유행하기 시작했고, 전후의 긍정적인 분위기 덕인지 컬러도 알록달록하게 입었다.




1994

Princess Diana

*

영국 왕실의 연례행사인 스키 휴가는 영국인들에게도 큰 행사였다. 왕실은 포토그래퍼와 기자를 대동한 채 휴가를 떠나곤 했고, 포토콜 타임을 통해 왕족들이 휴가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하곤 했다. 1994년, 오스트리아 레흐에서 보낸 스키 휴가 또한 국민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휴가 내내 다이애나 빈은 스타일리시한 스키 패션을 선보였다. 사진 속의 블루 스키 수트 외에도 스포티한 자수를 놓은 아노락에는 블루 터틀넥으로 스포티하게, 빨간색 퍼퍼 재킷에는 블랙 레깅스를 매치해 시크한 룩을 선보였다.
썰매를 탈 때 입었던 핫 핑크 브이넥 스웨터는 당시 완판되지 않았을까 싶을 정도로 매력적이다. 비공개 스케줄이었던 일광욕 시간 또한 파파라치를 통해 유출됐다. 비키니 차림으로 책을 읽는 모습은 그녀의 완벽한 패션 센스가 비단 보일 때뿐이 아님을 증명했다.




1949

Rita Hayworth

*

당시만 해도 스키는 럭셔리한 젯세터와 할리우드 스타들의 호사로운 스포츠쯤으로 여겨졌다. 그들은 겨울마다 전 세계를 돌며 윈터 스포츠를 즐겼는데, 리타 헤이워스가 대표적인 인물이다. 1949년 알리 칸 왕자와 세기의 결혼식을 올리고 출산까지 했음에도 겨울 스키 트립을 건너뛸 수 없었던 모양이다.
스위스 뮈렌의 스키 리조트 슬로프에서 환한 미소를 띤 채 포즈를 취했다. 그녀가 입은 어깨가 넓고 허리를 스트링으로 조이는 나일론 스키 점퍼는 당시 최신 트렌드였다. 바지 밑단은 플랩으로 마무리해 눈이 들어가지 않는 디자인이 큰 인기를 끌었다.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난 후 방수가 가능한 나일론 소재를 스포츠 웨어에 적용하면서 새로운 스키복 트렌드가 형성됐다. 물에 젖는 울과 개버딘 소재를 사용했던 것에 비하면 월등하게 좋아진 세상이었다.



1988

Carol Alt & Brooke Shields

*

캐나다 퀘벡의 겨울 휴양지 몽생탄에 여신 강림! 펩시가 개최한 제2회 셀러브리티 스키 대회에 캐롤 알트브룩 실즈가 ‘핫’한 스키 룩으로 도착했다. 볼드한 컬러와 실루엣, 격하게 스포츠 웨어를 활용했던 80년대 패션의 특징이 두 사람의 스키 웨어에 그대로 드러난다.
알트가 코발트 블루와 라벤더 컬러가 믹스된 스키 수트에 힙색과 퍼 부츠를 매치해 성숙한 느낌을 연출했다면, 브룩 실즈는 브랜드 로고가 수놓인 터틀넥과 노르딕 패턴의 스웨터, 레몬 컬러 레깅스를 매치해 깜찍한 매력을 뽐냈다. 사진에는 없지만 브룩 실즈는 살로몬의 망치 가방까지 들어 완벽한 80년대 ‘잇’ 걸 룩을 완성했다. 스키 대회 결과는 알 수 없지만 일단 두 사람의 미모와 스타일은 압승!

CREDIT

CONTRIBUTING EDITOR 음지훈
PHOTO DAVID HARTLEY/REX/SHUTTERSTOCK/GETTY IMAGES/IMAZINS,SPLASH
DIGITAL DESIGNER 전근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1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