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파파라치

2016.12.20. TUE

Grace Gwyneth

기네스 팰트로의 베스트 모먼트

2017년 <엘르>의 첫 커버를 장식한 기네스 팰트로. 그녀의 우아한 연대기

성서에 등장하는 7대 죄악을 모티브로 한 연쇄 살인 사건을 다룬 스릴러 영화 <세븐>. 기네스 팰트로를 눈여겨 본 브래드 피트가 감독에게 강력 추천해 극중 피트의 아내 트레이시 역할을 연기한다. 이 영화 이후 그녀는 대중적 인지도와 함께 '브래드 피트의 연인'이라는 수식어까지 얻게 된다. 극중 부부에서 실제 연인으로 이어진 이 둘의 관계는 3년 동안 이어졌다. 



아직은 신인 배우였던 기네스 팰트로의 첫 주연작인 영화 <엠마>. 중매쟁이 엠마 우드하우스로 변신한 그녀는 완벽한 영국식 발음과 연기로 평단의 찬사를 받게 된다. 



찰스 디킨즈의 소설을 각색한 영화 <위대한 유산>. 에단 호크와의 호흡이 돋보였던 작품으로 특히 그린 컬러의 셔츠를 입은 분수대 키스신은 기네스 팰트로가 남긴 가장 인상적인 키스신이라 할 수 있다. 




기네스 팰트로 영화 인생의 정점을 찍은 1999년 아카데미 시상식. 영화 <셰익스피어 인 러브>에서 셰익스피어의 연인 바이올라 역으로 쟁쟁한 후보들 사이에서 여우주연상에 호명된다. 그녀의 첫 흥행작이였고, 저널로부터 극찬을 받았으면 10개의 트로피를 휩쓸었다.
또한 맷 데이먼, 주드 로와 함께 영화 <리플리>에 출연해 사랑스러운 리조트 룩부터 레오퍼드 코트에 레드 립을 매치한 다크 룩까지 다양하게 보여줬다. 


 

외모 망가짐이 거의 없는 그녀가 영화 <내겐 너무 가벼운 그녀>에서 처음으로 망가진다. 주인공 할 라슨(잭 블랙 역)의 눈에만 날씬한 미녀로 보이는 뚱보 로즈메리 역을 맡아 특수 분장을 했다. 




미국의 시인이자 실비아 플라스의 삶을 그린 영화 <실비아>. 기네스 팰트로가 출연한 많은 전기 영화 중에서 그녀가 타이틀 롤을 맡은 작품으로 그녀의 섬세한 연기가 돋보였다. 기네스 팰트로의 엄마인 블리스 대너와 영화 속에서도 모녀지간으로 출연해 화제가 되기도 했었다. 

그리고 2002년 한 해동안 무려 7명의 연인과 사귄 기네스 팰트로는 5살 연하의 뮤지션 크리스 마틴을 만나 2003년 결혼식을 올린다(하지만 11년 간의 결혼 생활을 끝으로 2014년 이혼한다).



기네스 팰트로의 최고 흥행작인 영화 <아이언맨> 시리즈는 그녀가 처음으로 출연한 블록버스터 영화로 토니 스타크(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역)의 연인인 페퍼 포츠 역을 맡았다. 



기네스 팰트로는 연기뿐만 아니라 뛰어난 노래 실력도 선보였다. TV 시리즈 <글리>와 왕년의 컨트리 스타로 등장하는 영화 <컨트리 스트롱>에서 등장하는 모든 노래를 직접 소화했고, 영화 속 'Coming Home' 노래가 오스카 주제가상 후보에 올랐을 때는 직접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CREDIT

EDITOR 강은비
PHOTO 영화 스틸컷
DIGITAL DESIGNER 전근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디지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