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뷰티 > 스킨/메이크업

2019.01.24. THU

ELLE BEAUTY

열 세럼 안 부러운 크림 한 통

겨울철 낮에는 펄이 들어간 크림을 발라야 한다고?

시트에서 산소 버블이 발생해 피부 톤을 개선하는 화이트닝 마스크, 1매 6천원, Avec Heal.



아카시아 허니, 해바라기 오일 추출물 등이 피부를 진정시키고 지질을 보충해 주는 레브드미엘 울트라 컴포터블 나이트 크림, 4만2천원, Nuxe.



밤사이 부드럽게 각질 관리를 할 수 있는 AHA 솔트 함유. 일반적인 AHA 성분에 비해 훨씬 순한 마린 에너지 하이드로 필링 크림, 2만8천원대, Lirikos.



세 가지 AHA 성분이 자는 사이 피부 톤과 결을 개선하는 리뉴드 호프 인 어 자 오버나이트 크림, 5만5천원, Philosophy.


낮에는 펄, 밤에는 꿀
잘 고른 크림 한 통, 열 세럼 안 부러운 법. 겨울이 되면 몸의 대사작용이 느려지듯 피부도 미세 순환이 느려져 유독 안색이 칙칙하고 혈색이 없어 보인다. 하지만 희망은 있다! 겨울철엔 지구와 태양이 이루는 각도가 좁아져 태양이 정수리에 내리쬐지 않고 측면에서 비추게 된다. 즉 여름에 비해 빛 반사가 잘된다는 뜻. 지구과학이 겨울철 스킨케어에 힌트를 줄 줄이야. 이 원리를 이용하려면 낮 동안엔 미세하게 펄감이 들어가 있는 크림을 발라야 한다. 반면 낮 동안 강추위에 시달리며 각질이 들뜰 피부를 위해 밤에는 필링 기능을 더한 크림이나 꿀 성분이 함유된 크림이 정답. 불순물과 묵은 각질을 부드럽게 떼내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이마저도 귀찮다고? 그러면 그냥 시트 마스크를 ‘척’ 붙이는 게 최고.

CREDIT

에디터 정윤지
글 VIRGINIE DOLATA
사진 전성곤
디자인 이효진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1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