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겟잇 아이템

2018.12.21. FRI

IT BAG FOR WINTER

SNS에서 핫한 잇백 3

'이것'만으로도 포인트 제대로! 지금 SNS상에서 핫한 3가지 잇백.


구글링을 하던 에디터의 눈에 들어온 사진 한 장. 올리브 빛이 감도는 미니멀한 재킷, 차콜 컬러 니트, 바랜 듯 빈티지한 네이비 팬츠까지. 모델 기에드레 두카스카이테의 스타일링은 캡쳐를 부르는 룩이었다. 그리고 다시 한 번 시선을 사로잡은 건? 퍼 소재의 시크한 토트 백!





기에데르의 인스타그램 속 데일리 룩에선 이 백을 종종 엿볼 수 있다. 화살표와 물결 패턴이 특징인 크림 컬러의 로브 룩에도, 화이트 블라우스의 래더 팬츠를 매치한 룩에도 근사하게 어울리며 포인트 역할을 톡톡톡 해내는 중!



이 가방의 출처는 스웨덴 출신의 인플루언서 엘린 클링의 뉴욕 베이스 브랜드인 토템(Toteme)으로, 정식 명칭은 '그라도 포 퍼 백(Grado Faux Fur Bag)'. 아크릴 100%로 만들어진 제품으로 요즘 부는 에코 퍼 열풍에 동참한 아이템이기도 하다. 장식적인 요소를 배재하고, 군더더기 없이 심플한 토트백이라 유행을 타지 않을 타임리스 디자인이다.




보송보송 해보이는 짧은 털의 브라운 컬러와 장모 처리한 블랙 컬러, 총 두 가지 제품으로 만나볼 수 있다. 블랙은 더없이 시크하고, 브라운은 빈티지한 무드! 적당한 윤기와 촘촘한 마무리로 촘촘한 마무리로 퀄리티까지 합격이다. 토템의 공식 SNS 계정에는 다양한 룩에 매치한 백 스타일링을 만나볼 수 있으니 참고할 것. 




눈썰미가 좋은 <엘르> 오디언스들이라면 인스타그램 '갬성' 사진에서 종종 포착되는 구슬 백을 알고 있을 듯! 해외 매체에서 역시 'Beaded Bag'으로 명칭되는 이 비즈 백은 레트로 열풍을 타고 다시 한 번 잇백으로 등극했다. 캐비아가 떠오른다고 해서 캐비아 백(Caviar Bag)이라는 애칭이 있기도.




올여름 영국 런던, 뉴욕 소호에서 포착된 소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비즈 백은 영국 베이스의 패션 브랜드 쉬림프(Shrimp)의 것. 페이크 퍼로 유명해진 브랜드의 잇백으로 퍼와 결합한 비즈 백도 포착된다. 쉬림프 외에도 수잔 알렉산드라(Susan Alexandra)와 로플러 랜달(Loeffler Randall) 등의 비즈 백 역시 유명하다.




비즈 자체로 포인트가 되기 때문에 형태는 군더더기 없이 심플한 사각형의 박스가 대표적. 비즈 크기와 컬러에 따라, 또 어떻게 조합하느냐에 따라 다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기 때문에 같은 쉐이프의 백이더라도 변화무쌍한 매력을 자랑한다.




비즈 특유의 영롱한 컬러감과 앙증 맞은 사이즈는 비즈 백이 인기를 얻은 이유! 또 손으로 직접 만든 듯한 디자인에선 공예 작품 같은 근사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러플 장식의 빈티지한 화이트 셔츠와 다크 그린 비즈 헤어 핀과 근사하게 어우러지는 체리 컬러의 비즈 백이 바로 그 예.





우리나라에선 최근 소녀시대 태연이 공항패션으로 쉬림프의 비즈 백을 매치해 화제가 됐다. 비즈백은 드는 것만으로도 빈티지하고 걸리시한 분위기를 자아낼 수 있으니 겨울날의 데일리 룩에서도 비즈백의 역할은 유효할 듯!




알렉사 청과 잔 다마 등 패션 아이콘들의 데일리 백으로 포착되며 버킷백 열풍을 이끈 LA 베이스의 패션 브랜드 스타우드(Staud). 네트와 PVC 등 다양한 소재와 결합한 변주로 끊임없이 인기를 얻은 스타우드에서 주목할만한 가방을 포착했다. 바로 뷰티 파우치처럼 거울이 달린 미러 백!





스타우드의 시그너처로 자리 잡은 크록 패턴이 돋보이는 빈티지한 디자인이 특징. 사각형 쉐이프트의 새디(Sadie)와 원형 쉐이프의 앨리스(Alice), 두 가지 디자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룩북에서처럼 페이스 체크나 메이크업을 고칠 때 따로 뷰치 파우치나 거울을 찾을 필요 없이 가방을 열면 끝!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여성들을 위한 스타우드의 귀여운 아이디어다.





크록 패턴 뿐만 아니라 스타우드의 시그너처인 꼬냑 컬러로도 즐길 수 있으니 참고할 것! 이 백은 클래식한 네이비 코트와 찰떡처럼 어울리지 않을까? 레드 머플러까지 더하면 더할나위 없겠다.


CREDIT

에디터 소지현
사진 각 브랜드 인스타그램

자세한 내용은
엘르디지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