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겟잇 아이템

2018.02.05. MON

ROUND CLUB

하프 문 전성시대

귀족 스포츠인 승마에서 시작된 새들 백의 트렌디한 반란!

굵직한 스티치와 태슬 장식이 에스닉한 모리 레아 크로스보디백은 가격 미정, Allsaints.


반짝이는 소재와 메탈의 조화로 걸 크러시 파티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56만원, Furla.


모던한 컬러 배색에 스터드를 가미해 스트리트 무드를 강조했다. 2백58만원, Valentino Garavani.


봄을 연상시키는 산뜻한 컬러의 룰루 백은 가격 미정, Moynat.


조형적인 라운드 핸들로 시선을 사로잡는 나일 백은 가격 미정, Chloe.


파스텔컬러 스트랩으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어필하는 르뮈탕 백은 3백40만원, Delvaux.


모던한 디자인에 브랜드의 아이코닉한 버클로 특징을 살린 더블 티 백은 1백80만원대, Tod’s.


시그너처 패턴과 자물쇠 장식으로 빈티지한 매력을 살린 샹티이 백은 가격 미정, Louis Vuitton.


그린과 핑크 컬러의 대비로 존재감 넘치는 마이리본 미니 숄더백은 가격 미정, Rosa.K.


카우 패턴과 과감한 버클 장식이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60만원대, Polo Ralph Lauren.

CREDIT

에디터 정장조
사진 우창원
디자인 전근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2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Ʈ

NAVER TVc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