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패션 하우투

2019.01.31. THU

NEWTILITY

스타일 비밀병기

강인한 여성상을 동시대적으로 구현한 새로운 유틸리티 룩의 전성기가 도래했다


NEW-TILITY

오직 여자에 의한, 여자를 위한 모습으로 한층 세련되게 변모한 유틸리티 스타일이 올봄 런웨이를 당당히 접수했다. 거칠고 투박한 요소를 과감히 덜어낸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지향하는 유틸리티 룩이 새로운 시대의 여성상을 대변하게 된 것. 카키와 샌드 등 상징적인 컬러를 기반으로 유연하게 몸을 타고 흐르는 실루엣과 가볍고 부드러운 소재, 섬세한 컷아웃 디테일로 탄생한 옷은 거부할 수 없는 유혹의 손짓을 보낸다. 레드 카펫 드레스처럼 우아한 면모가 돋보이는 지방시, 경쾌한 에너지를 가미한 펜디와 실용적인 로에베의 런웨이를 눈여겨보길. 폭넓은 취향을 두루 만족시킬 뉴 유틸리티 룩이 색다른 해방감을 선사할 것이다.



매니시한 세일러 햇은 가격 미정, Hermes.



골드 체인 네크리스는 가격 미정, Celine by Hedi Slimane.



군화를 닮은 러버 부츠는 가격 미정, Dior.



실용적인 카키색 유틸리티 재킷은 2백30만원, Off-White™.



내추럴한 샌드 컬러의 스웨이드 팬츠는 가격 미정, Tod’s.



나일론 소재와 포켓이 실용적인 백팩은 1백95만원, Burberry.

CREDIT

에디터 김미강
사진 우창원·하준우(제품), IMAXTREE.COM
디자인 이효진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2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