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패션 하우투

2018.03.21. WED

FASHION INVENTIONS

이런 거 본 적 있어?

누가 패션계에 더 이상 새로운 디자인이 없다 했는가?


SUPER PLASTIC

비닐봉지 속에 힐을 담은 모습을 그대로 형상화한 제품이 등장했다. 지미 추와 오프화이트의 합작으로 탄생한 이 슈즈는 이번 시즌 플라스틱 신드롬을 일으킨 주인공. 습기가 차도 괜찮아요, 지미 추와 버질 아블로라면.




THE WORM

꿈틀꿈틀 톰 브라운 쇼에 왕꿈틀이가 기어나왔다. 현란한 컬러와 지오메트릭 패턴, 풍성한 볼륨감을 살린 코일링 작업으로 완성한 이 기괴한 원피스는 애벌레와 꼭 닮아 있었다. 톰 브라운의 동화적 감성으로 완성한 패션 판타지.




PILLOW BAG

메종 마르지엘라 쇼의 모델들은 베개를 들고 런웨이에 등장했다. 자세히 보니 그 베개는 존 갈리아노의 야심작 ‘글램 슬램’ 백. 구름에서 모티프를 얻어 편안함과 무의식중의 우아함을 반영했다고. 아무튼 베개를 들고 나온 줄 알았네요.



RAIN COAT

거대한 인공 폭포수에서 펼쳐진 샤넬 쇼에는 플라스틱 우비가 대거 등장했다. 그중에서도 눈에 띈 것은 클래식한 체인 백 위를 덮은 PVC 덮개. 이제 비 오는 날에도 핸드백이 젖을 걱정은 없을 듯. 내 가방은 소중하니까.




CROCS PLAY

트리플S 운동화에 이은 또 하나의 역작, 발렌시아가의 플랫폼 크록스 샌들. 여름철 필수품인 크록스 샌들에 거대한 플랫폼을 더해 세상에서 가장 ‘핫’한 아이템으로 등극시켰다. 핑크, 옐로, 그린 등 형형색색의 플랫폼 크록스를 구하려면? 지금 당장 서두르세요.


CREDIT

에디터 방호광
사진 BALENCIAGA, CROCS, JIMMY CHOO, MASION MARGIELA, IMAXTREE.COM
디자인 전근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3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