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8.04.16. MON

BRIGHT FEELINGS

사랑스러운 그녀, 박신혜

부드럽게 쏟아지는 파리의 햇살 속에서도, 고요함이 느껴지는 숲길 위에서도 박신혜는 자신만의 속도로 일상을 꾸려나가고, 삶의 행복을 채집한다. 촉촉히 세상을 적시는 고운 빗소리처럼 귀 기울여 듣게 되는 박신혜의 행복론

박신혜,박신혜화보,박신혜엘르화보,엘르5월호


배우 박신혜가 패션 미디어 <엘르> 5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최근 패션 미디어 엘르는 박신혜와 함께 한 <엘르> 5월호 커버를 공개했다. 한 편의 영화 같은 이번 커버 화보는 프랑스 파리 외곽의 이국적인 풍경과 숲 속에 위치한 작은 집에서 촬영이 이뤄졌다.

예능 프로그램 <숲속의 작은 집>을 통해 밝고 사랑스러운 에너지를 유감없이 발산하고 있는 박신혜는 공개된 사진에서 정교한 트위드 재킷과 여성스러운 실루엣의 화이트 팬츠를 아름답게 소화해내며 매력적인 비주얼을 완성했다.

화보와 함께 공개된 인터뷰에서는 박신혜의 행복론을 엿볼 수 있었다. “나이가 들면서 인간관계가 정리되는 느낌인데 ‘향기 나는 나무’와 같은 사람이 되고 싶어요. 사람을 얻기 위해 애쓰기보다 스스로 좋은 사람이 되면 나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이 찾아올 거라 믿어요.”라고 전했다.

그리고 박신혜는 행복지수를 묻는 질문에 “지금도 여전히 행복을 찾고 있어요. 살다 보면 행복한 순간도 있고 아닌 순간도 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무엇을 해야 행복할 수 있는지 계속해서 알아가려는 태도가 중요하다고 생각해요.”라고 답했다.

또 박신혜는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재정비하는 시간을 보냈으니 올해는 좋은 작품으로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돌려주려고 해요.”라고 말해 새로운 작품 활동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박신혜의 더 많은 화보 및 인터뷰는 오는 20일경 발행하는 <엘르> 5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사진 신선혜
스타일리스트 차주연
에디터 방호광, 김영재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5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