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8.03.19. MON

FEEL, MOVE, CREATE

대한민국 음악과 패션을 이끄는 YG 아티스트들과의 만남

대한민국의 음악과 패션은 이들로 인해 더욱 크리에이티브해졌다. 독창적인 음악과 개성 강한 스타일을 선보이며 전 세계에 영향력을 확장하고 있는 최고의 크루가 <엘르>와 조우했다. 이름처럼 뜨겁고 순수한 영혼을 지닌 아티스트 태양, 당당한 여성의 자아를 비추는 아이코닉한 스타일 아이콘인 씨엘,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진화 중인 그룹 위너의 송민호와 강승윤 그리고 등장과 함께 걸 그룹의 새 역사를 쓰고 있는 블랙핑크. 여덟 명의 아티스트가 루이 비통과 만나 벌어진 황홀한 순간들과 영감 가득한 메시지







독창적인 음악과 개성 강한 스타일을 선보이며 글로벌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YG 아티스트들이 No.1 패션 미디어 <엘르> 4월호를 장식했다.


태양씨엘이 등장하는 2가지 버전의 커버와 위너강승윤송민호, 블랙핑크까지 8명 아티스트가 참여한 이번 화보는 글로벌 패션 브랜드 루이비통과 함께 한 것. 이렇게 YG의 여러 아티스트가 같은 매거진에 등장한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4일에 걸쳐 이뤄진 촬영에서 이들은 트렌드를 리드하는 패션 아이콘다운 면모를 유감 없이 발휘했다.


태양을 비롯한 남자 아티스트들은 ‘젠더리스(genderless)’ 트렌드에 걸맞게 여성 컬렉션을 놀라우리만치 멋지게 소화해냈고, 씨엘은 자신감 넘치는 포즈와 눈빛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플라워 패턴의 의상들을 입고 꽃과 함께 촬영한 블랙핑크는 청초하고 우아한 매력을 발산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창조적인 삶에 대한 다양한 메시지를 들을 수 있었다. 특히 군입대를 앞두고 짧게 자른 머리로 촬영에 임한 태양은 “언제든 영감을 받을 수 있는 순수한 상태를 유지하는 게 중요한 것 같다”라고 답하며“무엇보다 큰 영감은 사랑”이라고 덧붙였다.


YG 아티스트들의 화보와 인터뷰는 3월 20일경 발행되는 <엘르> 2018년 4월호와 <엘르> 웹사이트(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에디터 허세련, 김아름, 김영재
비주얼 디렉터 지은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4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