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 > 스타 인터뷰

2017.09.22. FRI

No Better Than This

요즘의 이엘

‘빨간 립스틱’을 지우니 말간 미소가 보인다. 옥인동, 고양이, 패왕별희… 우리 앞에 선 이엘을 읽는 새로운 키워드

이엘,이엘화보,이엘엘르화보,엘르10월호


이엘,이엘화보,이엘엘르화보,엘르10월호


개성 있는 미모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주목 받는 배우 이엘이 패션 미디어 <엘르> 10월호와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10월 14일 첫 방송을 앞둔 OCN 새 오리지널 <블랙>에서 베일에 싸인 미모의 응급닥터 역으로 출연하는 이엘. 넉넉한 핏의 화이트 셔츠, 맨발에 롱코트를 걸치는 등 심플한 의상들로 스타일링 한 이번 화보에서 이엘은 ‘빨간 립스틱’이 떠오르는 전작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배우 본연이 지닌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드러냈다. 특히 신비하면서도 감성적인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사진을 완성했다.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도 솔직하고 열정적인 이엘의 매력은 드러났다. 충무로의 뉴 페이스로 주목 받기까지 ‘기다림’의 시간이 있었다는 이엘은 “TV에서 영화제나 시상식을 보는데 나와 비슷하게 데뷔했거나 더 늦게 시작한 배우가 나오면 마음이 복잡하기도 했다. 괜찮아, 난 어차피 될 거니까 조금만 기다려봐. 혼잣말을 많이 했다”라고 당시의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또한 드라마 <블랙>과 이병헌 감독의 <바람 바람 바람> 등 차기작들에서 새롭고 비중 있는 배역을 맡은 데 대해서 “그만큼 책임감과 부담이 큰다. 지금까지 해온 캐릭터들과 완전히 다르다. 진한 화장을 지우고 힘을 뺀 느낌이랄까, 어떤 반응들을 보여주실지 궁금하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배우 이엘의 화보 및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 www.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CREDIT

사진 목정욱
글 김현민
에디터 김아름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10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