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 스타 > 스타 파파라치

2019.02.04. MON

STAND BY ME

정은채, 우아하고 여유롭게

몽환적인 얼굴로 우아함과 여유를 동시에 표현하는 정은채. 머리 끝부터 발 끝까지 따라하고 싶은 그녀의 룩

레더 트렌치코트와 버튼 장식의 앵클부츠, 의자 위에 올려놓은 ‘티 링’ 백은 모두 Tod’s.



스웨이드 라이더 재킷과 브라운 셔츠, 이국적인 패턴의 팬츠, 화이트 톱 핸들 장식의 백은 모두 Tod’s.



멀티 컬러 블로킹 재킷과 쇼츠, 프린지 장식이 특징인 샌들은 모두 Tod’s.



피치 컬러의 레더 드레스와 넓은 수납 공간을 자랑하는 ‘디’ 백은 Tod’s.  



이국적인 분위기의 엑조틱한 재킷과 태슬 장식 숄더백, 브라운 컬러의 셔츠와 아이보리 레더 팬츠는 모두 Tod’s.



모던한 분위기의 레더 수트와 톤 온 톤 스타일로 연출한 셔츠, 화이트 깃털 장식의 로퍼는 모두 Tod’s.

CREDIT

사진 목정욱
에디터 이건희
헤어 손혜진
메이크업 원조연
디자인 이효진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2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