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패션 하우투

2018.08.18. SAT

GREAT 80'S

디스코 비트에 맞춰

화려하고 글래머러스한 스타일의 여인이 돌아왔다








80년대를 풍미한 클럽 ‘스튜디오 54’ 가 이번 시즌 런웨이에 부활했다. ‘어깨 깡패’ 파워 숄더부터, 아슬아슬한 미니스커트,
매끈한 라텍스 부츠까지! 화려하고 글래머러스한 스타일의 여인들과 함께 신나는 디스코 비트에 맞춰 몸을 흔들 것.

CREDIT

사진 IMAXTREE.COM
에디터 허세련
디자인 전근영

자세한 내용은
엘르 본지 08월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