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패션 > 패션 하우투

2018.04.25. WED

THE RULES OF THE BUSTIER

슬립 드레스, 이렇게는 어때?

색다른 스타일링으로 시선을 강탈한 거리 위의 그녀들


언뜻 보면 독특한 스타일의 슬립 드레스 같지만 알고 보면 투 피스라는 사실! 비슷한 소재의 뷔스티에와 스커트를 활용해 깔끔한 스타일링을 선보인 스트리트 걸.




슬립 드레스를 이너 없이 연출하는 게 부담스럽다면 재킷을 활용할 것. 밤과 낮의 큰 일교차도 끄떡없을뿐더러 멋스럽기까지 하다.



이너와 팬츠에 슬립 드레스를 로브처럼 연출해 스타일링에 재미를 더했다. 발목까지 내려오는 기다란 기장이 감상 포인트.




축 늘어진 드레스가 지겹다면 벨트를 적극 사용해보자. 긴 아우터 사이로 허리 라인을 강조해줄뿐더러 새로운 실루엣을 완성해준다.




계절을 아우르는 스타일링으로 반전 매력을 꾀한 그녀. 두툼한 패딩 속에 아슬하게 연출한 드레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CREDIT

에디터 최원희
사진 IMAXTREE.COM
디자인 오주희

자세한 내용은
엘르디지털
참고하세요!

저작권법에 의거, 엘르온라인 모든 콘텐츠의 무단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타 홈페이지와 타 블로그 및 게시판 등에 불법 게재시 불이익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