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RST joongang

> 고객센터 > 애독자 엽서

애독자 엽서

ELLE와 ELLEgirl 은 여러분의 한마디 한마디를 더욱 더 소중하게 생각하겠습니다.

ELLE와 ELLEgirl 을 사랑하는 독자들이 보낸 칭찬과 충고의 메시지, 엘르와 나누고 싶은 의견을 온라인 애독자 엽서에 적어 보내 주세요. 보내주신 의견 중 일부를 선정하여 엘르 편집부의 정성어린 마음이 담긴 소정의 선물을 보내 드립니다.

제목 ☆10월호 엘르, 여전히 멋진 나의 패션 매거진 ★
작성자 윤현희 작성일 2017-10-16 13:55
시즌이 바뀌면서 어떤 트렌드 흐름이 있나 제일 먼저 살펴보는 책이 엘르에요. 이번호 엘르도 정말 좋았어요. 우연치 않게 300호라는 이벤트도 있어서 좋은 립스틱 선물도 받아서 행복했네요. 300호 부록 립스틱에 얽힌 이야기는 정말 재미있었어요. 가장 엘르다운 립컬러를 진짜 개발해서 선보일 수 있는 잡지가 몇개나 될까요? 저는 요즘 이야기하는 ''페미니즘''을 가장 잘 대변하는 잡지는 엘르라고 생각합니다. 이름도 그야말로 엘르!ELLE 잖아요! 파워풀하고, 여성스러우면서도 트렌디한 여성상을 늘 엘르는 제시해왔어요. 이번호 JOYFUL AGING의 기사만 봐도 엘르가 여성을 다루는 시각에 대해 잘 보여주는 것 같아요. 2001년 브리티니 스피어스가 가장 핫할 때 실렸던 엘르 화보를 기억해요. 표지도 브리트니 스피어스였고요. 지금도 그 화보의 한 부분을 소장하고 있는데 강인하고 아름다운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모습이 엘르와 정말 잘 어울렸던 기억으로 남아있어요. 이 책은 이번호 300호 기념 엘르 커버 스토리에서도 보이네요. 멋진 엘르와 함께 앞으로 더 멋지게 저도 늙어가고 싶어요. 늘 좋은 기사 감사해요~*

상호 : 허스트중앙(유)    대표자 : 윤경혜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528    통신판매입신고 : 중구 0518호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5번지 페이스토빌딩 10층    팩스 : 02.542.3920
copyright(c) 2012 hearst joongang all right reserved